Life
진단, 치료, 예방에 기여하는 선병원 진단검사실

이은지

1. 선병원 진단검사실은 어떤 곳인가요? 소개 부탁드립니다.



 

 

진단검사의학과는 혈액, 혈청, 대소변, 뇌척수액을 포함한 각종 체액등 인체에서 나오는 각종 검체에 대하여 적절한 검사를 시행하여, 질병의 선별 및 조기 발견, 진단, 경과 관찰 및 예후 등을 결정하는데 도움이 되는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과입니다.

 

세균, 진균, 결핵균 등의 미생물을 배양하여 질병 치료에 도움이 되고자 하고 있으며  암 진단 및 재발 발견에 유용한 각종 종양표지자 검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내부적으로는 진단 혈액(Diagnostic Hematology), 임상 화학(Clinical Chemistry), 진단 면역(DiagnosticImmunology), 임상 미생물(Clinical Microbiology), 수혈 의학(Transfusion Medicine) 의 분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본원 진단검사의학과의 미션은 “언제나 최고수준의 신속 정확한 검사와 서비스를 제공하여 질병의 진단, 치료, 예방에 기여한다” 이며 이에 걸맞게 임상과에 신속하고 정확한 검사 결과를 전달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2. 진단검사의학과에서 혈액으로 다양한 질환 정보를 얻을 수 있다고 하는데 사실인가요?

 

 

혈액검사 만으로도 다양한 질환의 정보들을 얻을 수 있습니다. 진단혈액의 경우 빈혈의 유무, 백혈구의 수 및 분포, 혈소판 수 및 기능, 혈액응고능 등을 알 수 있으며 임상화학 파트에서는 간기능, 전해질, 혈액가스, 당뇨, 신장기능 등 검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임상면역에서는 간염, 에이즈, 종양표지자, 갑상선 호르몬, 류마티스 등을 검사하고 임상미생물에서는 혈액을 이용하여 다양한 세균 배양 검사 및 향균제 감수성 검사를 하고 수혈부분에서는 혈액형 검사, 수혈적합성 검사 들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3. 혈액검사 결과 도출과정

 

 

환자의 혈액을 바코드가 부착된 진공 튜브에 채혈하여 검사실로 가져옵니다. 부적합 검체 선별을 한 후 이상이 없을 경우 바코드를 이용하여 접수한 후 파트별로 보내 검체의 부석을 합니다. 결과가 나오면 보고 전에 이전결과와 비교, 이상치 검색 등을 한 후 검증 과정을 통해 임상에서 결과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파트별로 TAT(Turn Around Time: 검사소요시간)가 정해져 있어 그 안에 정확한 결과를 내도록 합니다.

 

4. 사용하는 장비는 무엇이 있는가

 

 

진단혈액에서는 혈구 분석기로는 쿨터사의 LH750, ESR검사는 TEST1, 혈액응고 검사는 웨펜사의 ACL TOP, 혈소판기능검사는 지멘스사의 PFA200을 사용하고 있으며 임상화학 분석기는 올림푸스사의 AU 2700 및 680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진단면역에서는 로슈사의 E 601, 지멘스사의 Centaur를, 임상미생물에서는 지멘스사의 microscan, bactec사의 MGIT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12

2017/11

선병원, 제 17회 종합병원축구대회를 주최하다
12

2017/11

선병원 암센터 컨퍼런스
12

2016/12

신규간호사에게 묻다
12

2016/11

간호국 가을 산행대회